Rosa의 아이들… 그리고 이수창선임의 생일

Rosa의 아이들이 오늘 회사에 왔습니다. 여기서는 남편 혹은 아내가 늦게 끝나고 아이들이 학교에서 일찍 오는 날에는 그 사이 시간에 회사로
아이들을 데리고 옵니다.

아마 아이들을 집에 돌봐주는 사람없이 혼자 놔두는 것은 불법인듯합니다.

어딜가나 그렇듯이 아이들은 다 귀엽습니다. 아래는 치~~즈 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

20031203_1.jpg

둘다 자기들 머리만한 피자 조각을 들고 먹고 있네요. 마침 피자가 저녁으로 나왔었네요.

20031203_2.jpg

20031203_3.jpg

아래 사진의 가장 왼쪽이 엄마 Rosa 입니다.

같이 중국 식당으로 점심을 먹으러 가서 찍은 사진입니다. 옮긴 회사 건물에 아직 구내 식당이 들어오질 않아 매일 점심을 나가서 먹는데 요새는
여기 현지인들과 먹는 날이 많습니다.

그러고보니 사진의 3명이 전부 국적이 다르네요. 각각 대만, 미국, 인도입니다. 다음엔 인도 식당에 가기로 했는데 조금 걱정입니다. ^^;

20031203_5.jpg

그리고 저녁때 이수창 선임의 생일이 있어서 몇명이 케익을 사왔더군요. 옆의 음료수는 조금 싸서 사왔다는데 여기 분이 불량 식품 사왔다고
하더군요. -_-;

가운데서 환히 웃고 있는 사람이 이수창 선임입니다.

20031203_4.jpg

케익을 자르고 있는 썬입니다. 여자 친구가 생겨서 매일 사진 달라고 하는데 매일 늦어서 못주고 있네요. 미안~

20031203_6.jpg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